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배구
'김연경 17득점' 한국, 러시아에 1-3패...VNL 1승 9패
  • 이상민 기자 imfactor@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9.06.12 15:16
  • 댓글 0
<사진=FIVB>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상민 기자] 한국 여자 배구대표팀이 오는 8월 열리는 2020 도쿄 올림픽 예선에서 만날 러시아에 패했다.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이끄는 여자배구대표팀은 12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페루자에서 열린 2019 국제배구연맹(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4주차 러시아(5위)와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1-3(23-25 25-15 20-25 17-25)으로 패했다. 한국은 1승 9패를 기록하며 16개 참가국 가운데 15위에 머물렀다.

에이스 김연경은 팀 내 최다인 17득점으로 활약했지만 승부를 뒤집기엔 역부족이었다. 표승주와 김희진은 나란히 12득점을 올렸다.

1세트를 아쉽게 내준 한국은 2세트 힘을 냈다. 김희진, 정대영 등의 공격이 성공했고 세트막판 안혜진의 서브 득점을 앞세워 25-14로 따냈다.

하지만 이후 다시 무너졌다. 3세트 중반까지 앞서며 다시 리드를 잡는듯했지만 집중력이 흔들리며 역전을 허용했고 결국 4세트까지 내줬다.

이날 경기는 올림픽 예선 전초전이었다. 캐나다, 멕시코, 러시아와 같은 조인 한국은 오는 8월에 열리는 도쿄올림픽 예선에서 러시아와 맞붙는다. 

같은 조에 속한 캐나다와 멕시코의 기량이 상대적으로 떨어져 러시아와 1장의 출전권을 놓고 싸울 가능성이 높다. 때문에 이번 대회 러시아전은 모의고사 성격이 강했다. 하지만 높이에 밀리며 맥없이 무너졌다.

한편 한국은 13일 같은 장소에서 이탈리아(8위)와 VNL 4주차 두 번째 경기를 치른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경#라바리니호#여자배구

이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