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축구
[U-20 WC] 우크라이나, 이탈리아 꺾고 사상 첫 결승 진출
  • 이한주 기자 dl2386502@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9.06.12 02:50
  • 댓글 0
12일 열린 이탈리아전에서 결승골을 기록한 우크라이나 세르히 불렛사 <사진=AP/연합뉴스>

[데일리스포츠한국 이한주 기자] 우크라이나가 이탈리아를 꺾고 사상 첫 결승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우크라이나 U-20(20세 이하) 축구 국가대표팀은 12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폴란드 그디니아의 그디니아 경기장에서 열린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4강전에서 후반 20분 세르히 불레차의 결승골에 힘입어 이탈리아를 1-0으로 제압했다. 이로써 이 대회 최고 성적이 16강이었던 우크라이나는 사상 첫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우크라이나는 전반부터 이탈리아를 밀어붙였다. 전반 슈팅수에서도 8-2로 앞섰고 유효슈팅 수 2-0으로 앞섰다. 그러나 결정력 부족으로 득점에 실패했다.

후반 들어서도 우크라이나는 이탈리아에 파상 공세를 펼쳤고 마침내 후반 20분 그 결실을 봤다. 세르히 불렛사가 유킴 코노플리아가 깔아준 볼을 오른발 슈팅으로 연결, 이탈리아의 골문을 흔들었다.

그러나 우크라이나는 후반 34분 위기를 맞았다. 이번 대회 3골을 기록한 중앙수비수 데니스 포포프가 두 번째 경고를 받고 퇴장당해 수적 열세에 놓였다.

우크라이나는 이후 이탈리아에 공세에 고전했다. 후반 추가 시간에는 이탈리아 잔루카 스카마카에게 오른발 터닝슛으로 골을 내줘 연장전까지 끌려가는 듯했지만 비디오판독(VAR)을 통해 스카마카가 상대 수비수를 등지면서 팔꿈치로 가격한 것이 드러나 반칙이 선언됐고, 득점으로 인정되지 않았다. 이후 결국 우크라이나의 승리로 경기가 종료됐다. 

우크라이나는 잠시 후(오전 3시 30분) 열리는 에콰도르-대한민국 승자와 오는 16일 오전 1시 월드컵 챔피언 트로피를 두고 격돌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세 이하 월드컵#이탈리아 우크라이나

이한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