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축구
[U-20 WC] '새 역사 쓴다!' 정정용호, 에콰도르전 선발 라인업 공개... 이강인, 오세훈 투톱
  • 이한주 기자 dl2386502@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9.06.12 02:21
  • 댓글 0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데일리스포츠한국 이한주 기자] 한국 남자 축구 사상 최초로 국제축구연맹(FIFA) 주최 대회 결승진출을 노리는 정정용호의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20세 이하(U-20) 축구 국가대표팀은 12일 오전 3시 30분(이하 한국시간) 폴란드 루블린의 루블린 경기장에서 에콰도르와 2019 FIFA 20세 이하 월드컵 결승 티켓을 놓고 일전을 펼친다.

대표팀은 에콰도르전에서 3-5-2 포메이션으로 나선다. 

최전방에 이강인(발렌시아)과 오세훈(아산)이 포진했고 고재현(대구)과 김세윤(대전)이 그 뒤를 받친다. 수비형 미드필더 정호진(고려대)은 그 사이에서 수비 조율을 맡는다.

좌, 우 측면엔 최준(연세대)-황태현(안산)이 위치했으며 이재익(강원)-김현우(디나모 자그레브)-이지솔(대전)이 수비라인을 책임진다.

골키퍼 장갑은 이광연(강원)이 낀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세 이하 월드컵#한국 에콰도르#대한민국 에콰도르#에콰도르전#준결승전#이강인#오세훈#정정용 감독#정정용호

이한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