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야구
인천시 유소년야구대회 오는 18일 개막
  • 이상민 기자 imfactor@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9.05.15 19:55
  • 댓글 0
<사진=대한유소년야구연맹>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상민 기자] 인천시의 유소년 야구 축제 '2019 유소년 야구대회'가 오는 18일부터 19일까지 송도 달빛공원 리틀야구장 등 총 2개 구장에서 동시에 개막된다. 

대한유소년야구연맹(회장 이상근)과 인천시유소년야구연맹이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인천시 소재 유소년야구단 24개 팀에서 총 300명 이상이 참가한다.

이번 대회는 초등학교 3학년 이하의 "새싹리그(U-9)", 초등학교 4~5학년 “꿈나무리그(U-11), 초등학교 6학년부터 중1 대상의 “유소년리그(U13) 등 총 3개 리그로 세분화 되어 진행된다.

올해 처음 창설된 이번 대회는 전 경기가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되며 인천시 유소년야구 저변 확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사진=대한유소년야구연맹>

이번 대회를 기획한 인천 서구유소년야구단 김종철 감독은 “인천 지역의 유소년야구단이 많은 팀과 인원 수에도 불구하고 상대적으로 지원 및 관심을 덜 받아 어려운 환경속에서 야구를 해왔는데, 이번 대회를 계기로 명실상부한 인천시를 대표하는 유소년야구, 클럽야구로 발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한유소년야구연맹 이상근 회장은 “매년 클럽야구를 하는 유소년 선수들이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공부하는 야구, 즐기는 야구를 통해 실력과 상관없이 함께하는 야구를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또한 이번 대회를 통해 류현진 같은 인천이 배출한 우리나라 야구 스타가 배출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소년 야구연맹#대한민국#야구

이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