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미운 우리 새끼', 홍선영 간헐적 단식 도중 만난 김치전?
  • 이은미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19.03.17 21:33
  • 댓글 0
<출처=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캡처>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은미 기자] '미운 우리 새끼' 홍선영이 굳건한 다이어트 의지를 보였다.

17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홍진영, 홍선영 자매의 고군분투 다이어트 도전기가 그려졌다.

간헐적 단식에 도전하는 홍선영은 낮잠 후 오후 6시가 넘어서 일어났다.

오후 6시 이후 금식에 도전하고 있는 홍선영 눈앞에서 동생 홍진영은 김치전을 먹고 있었다.

김치전을 본 홍선영은 흔들리는 모습을 잠시 보였지만 홍진영은 김치전을 먹으며 "진짜 맛이없어"라고 말했고 홍선영은 속상한 마음을 내비쳤다.

이어 홍선영은 "딱 한 입만 먹을까?"라고 말했고 이에 홍진영은 홍선영의 코앞에 김치전을 내밀며 "냄새만 맡아"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나 홍선영은 굳건한 의지를 내비치며 김치전을 참아냈고 다음날 아침 뷔페에 가겠다고 다짐해 다시 한번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미운 우리 새끼'는 매주 일요일 오후 방송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