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column
[V리그] V리그 남자부 PO 1차전 지정석 티켓 1분 만에 매진
  • 이상민 기자 imfactor@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9.03.14 22:57
  • 댓글 0
<사진=KOVO>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상민 기자] 현대캐피탈이 봄 배구 첫 경기부터 만원관중에 도전한다. 

현대캐피탈은 14일 "플레이오프 1차전 티켓 판매를 시작한지 1분 만에 지정석 1천5천장이 모두 팔렸다"고 밝혔다.

정규리그 2위로 플레이오프에 오른 현대캐피탈은 16일 오후 2시 충남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우리카드와 2018-2019 V리그 남자부 플레이오프(3전 2승제) 1차전을 벌인다. 지난 시즌 아쉽게 통합우승의 문턱에서 좌절했지만 올 시즌 2년 만에 챔프전 우승을 노린다.

현대캐피탈의 홈구장인 유관순체육관의 판매 가능 좌석은 4천석으로 올해 정규리그 홈 18경기 중 네 차례 만원 관중을 이뤘다. 

또 경기 당일 현장 판매분 500장을 제외한 일반석 2천장 가운데 1천550장이 팔렸고, 예매분은 450장만 남아 있는 상태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지금 추세로는 플레이오프 1차전은 만원 관중 속에 치러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현대캐피탈#봄 배구

이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