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전국-S 광주·전남
곡성군, 동절기 경로당 요가 교실로 ‘몸 튼튼! 마음도 튼튼!’
  • 이상민 인턴기자 imfactor@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9.02.11 10:36
  • 댓글 0
<사진 = 곡성군>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상민 인턴기자] 전남 곡성군(군수 유근기)이 겨울철을 맞아 지역 내 경로당에서 운영하고 있는 ‘찾아가는 동절기 경로당 요가 교실’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겨울철은 야외활동 감소로 노인들의 체력 저하가 우려되는 계절이다. 이에 곡성군은 노인들의 동절기 체력저하 방지와 근력 강화를 통한 낙상 예방을 위해 실내 요가 교실을 운영하게 된 것이다. 경로당 요가 교실은 추위가 가장 극성을 부리는 1월부터 2월까지 각 읍면당 1개씩 총 11개의 경로당에서 운영된다.

특히 곡성군 보건의료원은 요가 교실의 전문적인 운영을 위해 지역인적자원을 활용해 30여명의 건강지도자를 양성했다. 이를 통해 주민특성에 맞는 찾아가는 맞춤형 운동프로그램을 제공과 함께 지역 소일자리 창출에도 도움이 되고 있다.

요가수업에 참여한 주민들은 “겨울에는 집에서 움직일 일이 많이 없는데 다 같이 모여서 여러 가지 동작들을 따라하다 보니 몸도 마음도 건강해지는 느낌이 든다.”며 앞으로도 이런 프로그램이 많이 있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곡성군 보건의료원관계자는 “지역의 건강문제와 수요를 고려해 다양한 맞춤형 보건서비스 프로그램을 운영해 주민들의 건강하고 행복한 삶이 보장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요가

이상민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