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추사랑, 벌써 이만큼 컸어? 야노시호 꼭 닮은 '기럭지'에 화들짝
  • 이은미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18.12.18 04:52
  • 댓글 0
<출처=추성훈 인스타그램 캡처>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은미 기자] 추성훈이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해 화제를 모으며 그의 딸 추사랑의 근황 또한 시선을 모으고 있다.

최근 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추사랑과 함께 찍은 영상 하나를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추사랑은 아빠 추성훈에게 폭 안겨 카메라를 바라보며 노래를 부르고 있다.

두 사람은 핸드폰에서 나오는 음악에 맞춰 신나게 춤을 추며 노래를 따라 부르는 등 행복한 한때를 보내고 있다.

특히 추사랑은 어린 시절 아기의 모습은 사라진 채 많이 자란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끈다.

모델인 엄마 야노시호의 유전자를 물려받은 듯 큰 키와 길쭉길쭉한 팔 다리가 눈에 띤다.

한편 두 사람은 과거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전 국민적인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