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골프
KPGA 코리안투어 최종전 '골프존·DYB교육 투어챔피언십' 최종 승자는 누구?‘골프존·DYB교육 투어챔피언십’ 하루 앞두고 포토콜 / 최고웅, 이형준, 박효원, 김태훈, 함정우, 한창원, 윤성호 등 7명 참여
  • 김백상 기자 104o@daum.net
  • 승인 2018.11.07 21:12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김백상 기자] 2018 시즌 KPGA 코리안투어의 최종전 ‘골프존·DYB교육 투어챔피언십(총상금 5억원, 우승상금 1억원)’ 개막을 하루 앞둔 7일 경기도 안성에 위치한 골프존카운티 안성H 레이크, 힐 코스(파70 / 6,876야드)에서 포토콜이 열렸다.

포토콜에 참여한 함정우, 김태훈, 박효원, 이형준, 최고웅, 한창원, 윤성호 (좌로부터) / 사진 = KPGA 제공

이날 포토콜에는 ‘디펜딩 챔피언’ 최고웅(31), 제네시스 포인트 1위 이형준(26, 웰컴저축은행), 지난주 ‘A+라이프 효담 제주오픈 with MTN’에서 투어 첫 승을 올린 박효원(31, 박승철헤어스투디오), ‘동아회원권그룹 부산오픈’ 챔피언 김태훈(33)과 본 대회 타이틀 스폰서 ㈜골프존(대표이사 박기원)이 후원하는 함정우(24, 골프존), 한창원(27, 골프존), 윤성호(22.골프존) 등 7명의 선수가 참석했다.

포토콜 행사에 참가한 7명의 선수들은 우승 트로피 앞에서 포즈를 취하며 선전을 다짐했다.

'제네시스 대상 경쟁을 벌이고 있는 제네시스 포인트 부문 1위 이형준(4,514포인트)과 2위에 자리하고 있는 박효원(4,434포인트)은 “경쟁하는 선수들과 마지막끼리 스릴 넘치는 최고의 대결을 준비하겠다. 명승부가 펼쳐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많은 골프 팬들이 대회장에 찾아오셔서 열정적인 응원을 보내주셨으면 좋겠다"면서 "‘마지막에 웃는 자’가 되기 위해 모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입을 모았다.

생애 단 한 번뿐인 ‘까스텔바작 신인왕(명출상)’ 레이스를 펼치고 있는 까스텔바작 신인왕 포인트 선두 함정우(469포인트)와 3위 윤성호(285포인트)도 “평생 한 번 밖에 받지 못하는 상이기 때문에 욕심이 난다. 선의의 경쟁과 페어플레이를 통해 좋은 결실을 맺도록 후회없이 노력하겠다"면서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라는 말처럼 집중해 경기에 임하겠다”고 다짐을 했다.

올시즌 KPGA 코리안투어는 마지막 대회까지 각종 타이틀 경쟁이 이어지면서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한 승부가 기대된다.

‘골프존·DYB교육 투어챔피언십’은 KPGA 코리안투어 주관 방송사인 JTBC골프를 통해 8일부터 11일까지 매 라운드 오전 10시부터 생중계되며 포털 사이트 네이버에서도 시청이 가능하다.

한편 ‘골프존·DYB교육 투어챔피언십’은 제네시스 포인트와 제네시스 상금순위 상위 70위까지의 선수들 중 59명이 출전하며 컷오프 없이 참가 선수 전원이 4라운드까지 열띤 경쟁을 펼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백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