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문화 전시 공연
남해안 크루즈관광과 섬 관광 활성화 추진전라남도, 산학관연 참여 심포지엄서 쇼핑시설마케팅 등 토론
  • 박상건(섬문화연구소장) pass386@daum.net
  • 승인 2017.12.05 17:18
  • 댓글 0

전라남도는 최근 크루즈 관광의 경쟁력 제고를 위한 심포지엄을 한국해양관광학회, 전라남도문화관광재단과 공동으로 130여명의 크루즈 관계자가 참여한 가운데 개최했다.

전라남도는 여수항 등 크루즈 항만과 기항지 관광을 대내외적으로 홍보하기 위해 2015년부터 매년 크루즈 심포지엄을 개최하고 있다.

남해안을 통해 일본으로 가는 크루즈 관광선

심포지엄에서 황진회 한국해양 수산개발원 실장은 ‘아시아 크루즈 시장동향과 우리나라의 과제’ 주제발표를 통해 “남해안 다도해가 크루즈의 파라다이스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종합쇼핑몰과 연계한 터미널 개발, 모항지로의 발전을 위한 전략, 지역에 경제에 도움이 되는 특색 있는 관광상품 개발 등이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최도석 부산발전연구원 박사는 ‘남해안 지역의 해양관광산업 경쟁력 강화방안’ 발표를 통해 경쟁력 저해 요인으로 해양 관련 제도와 정책의 문제점, 수용태세의 미비점 등을 지적했다. 이어 “경쟁력 확보를 위해 해양공간의 공공재 관리 강화, 청정해역 유지, 해양도시의 항만어항시설, 물류차량 미관 개선, 광역지자체가 공동 투자해 남해안 광역권 연안 크루즈 도입 등이 절실하다”고 제안했다.

주제발표에 이어 토론자로 참여한 전문가들은 실제로 전남 크루즈산업이 당면하한 문제에 대해 열띤 토론을 벌였다.

이들은 중국 크루즈 관광객을 위한 쇼핑시설, 여수항의 기항 관광지로서 경쟁력 확보, 홍보 마케팅 방법, 항만 인프라, 개별관광객 대비태세, 가이드 확보, 연안크루즈 도입 방안 등에 관심을 보였다.

정순주 전라남도 관광문화체육국장은 “우선 여수항 등 기존 크루즈 항만을 이용한 국제 크루즈선 유치에 노력할 계획”이라며 “또한 전남 해양관광의 키워드인 섬 관광 활성화를 위해 연안 크루즈 사업이 가능한 크루즈산업 육성 계획을 수립하고, 크루즈 협의체 기관들과 협업으로 업무를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라남도#산학연#크루즈#섬

박상건(섬문화연구소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